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관음종, 가사불사 점안과 법계품 서식 봉행

기사승인 2020.10.13  22:51:33

공유

공유하기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2
대한불교관음종은 지난 10월 11일 총본산 낙산묘각사에서 가사불사 점안과 법계품 서식을 봉행하였다. (사진출처 : 대한불교관음종)

대한불교관음종은 지난 10월 11일 총본산 낙산 묘각사에서 가사불사 점안과 법계품 서식을 봉행하였다. 

가사불사는 지난 2017년부터 계획되었고, 가사천 직조업체 물색 그리고 가사천의염색 방법 논의 가사제작 등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 가사지가 최종 확정되었다. 또한 종단 스님들에 대한 법계고시 등을 거쳐 지난 5월 18일 법계위원회에서 법계가 최종 확정되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등에 따라 법계 품서식을 늦춰왔으나, 대한불교관음종 태허 조사 탄신 116주년을 맞아 최대한 간소하게 치룸으로써 대불사를 회향하였다. 

이날 품서식에서는 인천 흥륜사 주지 법륜스님이 대종사 법계를 품서 받고, 25조 가사와 주장자를 하사 받았으며, 대선사 법계는 23조 가사로 창녕 법성사 주지 법명스님 등 5명, 종사 법계는 21조 가사로 진주 불명사 주지 도각스님 등 14명, 법사 품계는 15조 가사로 경주 법안사 주지 운오스님 등 19명, 대덕 품계는 묘각사 템플스테이 팀장 여은스님 등 23명 총76명의 스님이 법계를 품서 받았다. 

대한불교관음종은 지난 2007년 가사불사와 더불어 법계를 품서한 이후 13년만에 대작불사를 회향하였고, 이날 법주인 관음종 총무원장 홍파스님은 "가사는 무릇 인욕의 갑옷이므로 이 가사를 수하고 방패로 삼아 온갖 어려움과 고통을 이겨내야 한다."고 했다.

대한불교관음종_불교포커스 budgate@hanmail.net

<이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커스TV 전체보기

1 2 3 4
item37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