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거친 세상 맑고 향기롭게’ 법정스님 8주기

기사승인 2018.03.07  12:04:03

공유

공유하기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2

‘무소유’의 가르침을 전한 법정스님의 입적 8주기를 맞아 추모 음악회와 법회가 11일 서울 길상사에서 열린다.

사단법인 맑고 향기롭게와 길상사는 법정스님의 기일인 13일(음력 1월 26일) 오전 11시 서울 성북동 길상사 설법전에서 8주기 추모법회를 봉행한다. 법회는 명종, 개회사, 삼귀의, 반야심경, 종사영반, 길상사 주지 덕일스님 인사말, 법정스님 영상법문의 순서로 진행된다. 이날 상영되는 영상법문은 법정스님이 2006년 12월 10일 길상사 창건 9주년 법회에서 ‘도량의 수호신들에게 드리는 기도’라는 주제로 한 법문이다.

앞서 11일 오후 1시 30분에는 길상사에서 법정스님의 가르침을 되새기는 추모음악회가 열린다. ‘법정스님을 그리는 맑고 향기로운 음악회’에서는 꽃뜰 힐링 시낭송회(대표 엄경숙)가 스님의 저서 ‘살아 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에서 가려 뽑은 구절로 꾸민 시극을 선보인다. 또 국악가수 권미희, 포크가수 박창근 등이 법정스님의 글을 인용한 노랫말을 발표하고 어린이 노래그룹 ‘작은 평화’가 무대에 오른다.

맑고향기롭게는 “시 낭송가들의 작품과 음악인들의 공연으로 이루어지는 이번 음악회는 불교계를 넘어 많은 사람들에게 법정스님의 ‘무소유’ 사상을 알리고, 무소유 정신을 몸소 실천하며 올곧게 걸었던 스님의 삶을 기억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여수령 기자 budgate@hanmail.net

<이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커스TV 전체보기

0 1 2 3
set_tv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